Marked another year.

It’s been somewhat heck of a year. Made tons of mistakes and learned a lot as well. I can only thank the ones who’ve been through all the thick and thin. Thank you for keeping me by your side and encouraging me to take the leap of faith. More to come. And, keep your drinks up high. Don’t bring down your glasses yet. I’d like to propose a toast. I said, toast muhfuckas….! Lastly, praise to the most high! YOU gave me an abundant life when I don’t even deserve it.

아빠 어디가?!

오늘은 한국 주말 예능의 인기 프로그램 아빠? 어디가!의 피디를 뉴욕에서 보았다. 가족이랑 같이 있는 거 같아 그냥 지나갔다. 프로그램을 잘보고 있다고 팬으로서 말을 건네주고 싶었지만 극성 맞게 그리고 불편하게 만들기 싫어 그냥 갔다. 흠. 혹시 뉴욕에서 촬영을?! 재밌겠는걸.. 내가 일하는 회사에 초대하고 싶다.ㅋㅋ